서울시 > 강남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강남구
강남구, 등교 수업 대비 방역물품 전달 완료 ‘안전한 학교 만들기’
- 유치원·학교 113개소 대상 … 덴탈마스크 65만장, 손소독제 4만7000개, 페이퍼 타월 등 -
기사입력: 2020/05/27 [07: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고등학교 현장확인  © 편집부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27일 등교 수업을 앞두고 관내 유치원 및 학교 113개소에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학생들의 건강안전을 위한 코로나19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구는 지난달부터 교육지원청과 학교 등 현장 의견을 수렴, 유치원 및 초중고에 재학 중인 학생 6만5000여명을 대상으로 1인당 10매씩 덴탈마스크 총65만장을 지급했으며, 손소독제 4만7000개와 함께 학교당 300여만원의 물비누·페이퍼 타월 등도 지원했다.

 

▲ 초등학교 열화상카메라  © 편집부

 

앞서 구는 지난달 유치원·초등학교 긴급돌봄교실 65곳을 대상으로 소독을 실시하고 살균소독제 등 전달한 데 이어, 학원 3000개소에도 6만장의 덴탈마스크를 지급하는 등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이미화 교육지원과장은 “함께하고 배려하고 존중하는 품격 강남을 위해 가정에서도 자녀들이 등교할 때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을 준수할 수 있도록 적극 지도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학교 방역물품  © 편집부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남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경북문화재단, 울진군 `격암 남사고 역사 스토리` 문화공연 개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