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정치
박형수 후보, “시민 보호가 먼저다!”
‘코로나19 방역 출정식’ 으로 시민들 큰 호응
기사입력: 2020/04/03 [16:4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박형수 후보, “시민 보호가 먼저다!”‘코로나19 방역 출정식’ 으로 시민들 큰 호응     ©

 

기호 2번 박형수 미래통합당 영주·영양·봉화·울진 국회의원선거 후보가 ‘코로나19 방역 출정식’을 가져 눈길을 끌었다.

 

  박형수 후보측은, 코로나19 사태 극복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기존의 대규모 인원 동원과 세 과시식 개소식과 출정식을 없애는 대신 선대본부 관계자 및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선거사무소를 비롯해 주변 상가 등을 돌며 코로나19 바이러스 방역활동을 펼치면서 선거운동 시작을 알리는 이른바 ‘방역 출정식’을 가졌다.

 

▲ 박형수 후보, “시민 보호가 먼저다!”, ‘코로나19 방역 출정식’ 으로 시민들 큰 호응     ©

 

  이와 같은 박형수 후보의 ‘방역 출정식’에 대해 주변 상인들과 시민들은 “역시 젊은 후보가 잘한다.” “힘내세요.”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여 이번 방역 출정식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박형수 후보측 선대본부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학생들이 학교도 못가는 상황이다. 6.25전쟁 때도 학교는 갔는데, 참으로 침통한 상황이다. 그래서 가급적 조용한 선거를 치르는 것이 지역 주민들에 대한 도리라고 생각한다.”고 하면서 “대규모 인력이 동원되는 유세차 활용 선거운동도 대폭 줄일 예정이다. 대신, SNS 등을 통한 온라인 선거운동을 통해 후보자의 정치철학과 지역발전 비전을 알리는 등 비대면 선거운동 방식을 적극 활용해 유권자들께 지지를 호소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날 ‘코로나19 방역출정식’에 앞서 미래통합당 박형수 후보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하면서, “이번 선거는 문재인 정권의 무능과 독선을 심판함으로써 대한민국의 무너진 경제와 안보·국방을 바로 세워 국민의 삶을 지키는 선거가 되어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노성문 기자 노성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울진군, `코로나19`..대응상황 5월27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