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사회
담뱃갑 경고그림·문구 연말부터 더 커지고 세진다
복지부, 12월 23일 시행에 앞서 표기 지침 매뉴얼 개정안 배포
기사입력: 2022/08/30 [08: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오는 12월 23일부터 새로운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가 적용된다. 경고문구는 간결화되고 글씨 크기와 자간도 변경된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제4기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의 올바른 표기 방법을 알리기 위해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 표기 지침을 개정해 29일 배포한다고 밝혔다.

 

복지부는 지난 6월 22일 ‘담뱃갑포장지 경고그림 등 표기내용’ 고시를 개정·공포한 후 6개월의 유예기간을 갖도록 했다.

 

이번 지침은 담배의 제조자 또는 수입판매업자가 새롭게 바뀌는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를 차질 없이 표기하고, 국민들이 담뱃갑 건강경고 정책을 쉽게 이해하도록 했다.

 

이에 담배 유형에 따른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 표기 방법과 예시, 자주 묻는 질문과 답변, 담뱃갑 건강경고 정책 관련 법률 등의 내용을 상세 담았다.

 

▲ 궐련 10종 제4기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 변경 내용. (사진=보건복지부)  ©



먼저 기존 12종의 경고그림 중 액상형 전자담배 1종을 제외한 11종의 경고그림을 교체한 내용을 반영했다.

 

또 궐련10종의 경고문구 간결화에 따라 글씨 크기와 자간 등을 바꿔 경고문구를 직관적으로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액상형 전자담배(원기둥형)는 시중에 다수 유통되는 담뱃갑 디자인으로 수정해 지침의 현실 적합성을 높였다.

 

아울러 자주 묻는 질문과 답변의 내용도 보완하고 경고그림 및 문구 정책 등은 유형별로 분류해 담뱃갑 건강경고 제도의 취지 및 개정된 표기 방법, 관련 법령 준수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조신행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제4기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를 적용할 수 있도록 개정된 지침 내용을 준수하고 적극 활용해야 할 것”이라며 “이번 지침 개정을 통해 국민들이 담뱃갑 건강경고 정책을 보다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조현장 한국건강증진개발원장은 “개정지침이 현장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변경 내용을 적극 반영했다”면서 “현장에서 제4기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 표기 방법이 준수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지침은 담뱃갑 경고그림 및 경고문구의 정기 교체 주기에 따른 것으로, 한국건강증진개발원(www.khealth.or.kr) 및 국가금연지원센터 누리집(nosmk.khealth.or.kr/nsk/ntcc/index.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보건복지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울진군 정책홍보관 2월 정책회의 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