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 경제/산업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경제/산업
인공지능 보안 지원 기업 15개 선정해 2년간 최대 10억 지원
과기정통부, 시제품 개발부터 해외진출까지 전주기 지원
기사입력: 2021/03/04 [18:5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정부가 머신러닝, 딥러닝 등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정보보호 제품·서비스를 개발하는 국내기업을 시제품 개발부터 해외진출까지 전주기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을 공모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4일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전환 가속화로 증가한 보안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AI 기반 보안 제품·서비스 개발지원사업을 진행한며 이같이 밝혔다.

 

이번 사업은 최대 2년간 지원할 예정이며, 1차년도인 올해는 시제품 개발 비용을 지원하고 우수 시제품 개발을 위한 기술 컨설팅, 개발도구 지원 등을 제공한다.

 

  ©



내년에는 상용화 가능성을 평가해 AI 기반 보안 제품·서비스 제작, 고도화 및 사업화를 지원하고 KISA의 주요 해외 5개국 거점 연계를 통한 글로벌 시장 판로개척 등을 지원한다.

 

정부와 민간의 매칭펀드 형태로 2년간 최대 10억 원을 지원하며, 기업 규모에 따라 지원금 및 민간 부담금 비율이 차등 적용될 예정이다. 기업 당 1차년도엔 최대 35000만 원, 2차년도엔 최대 6500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는 공모를 통해 참여기업을 모집한 후 1차 평가에서 30개 유망기업을 발굴하고, 2차 평가를 통해 최종 15개 지원 대상을 선정한다.

 

공모기간은 226일부터 326일까지며, 공모에 대한 상세정보는 한국인터넷진흥원 홈페이지(www.kisa.or.kr) 및 정보보호산업진흥포털(www.ksecurity.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상세 지원 내용 및 신청 방법 등에 대한 안내를 위해 5일 카카오TV,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한다.

 

카카오TV, 유튜브의 ‘KISA AI 보안 기업 육성채널에서 다시 시청도 가능하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들은 AI를 활용해 악성코드 탐지 등 고유 보안 기술을 고도화하는 분야 융합 보안 산업별로 발생 가능한 보안 위협을 AI를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분야 AI 역기능으로 인한 문제를 대응하는 분야에 지원할 수 있다.

 

손승현 과기정통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정보보호 없이는 정부가 추진하는 디지털 뉴딜의 성공을 담보할 수 없다면서 안전한 디지털 대전환 시대를 인공지능 보안 기술을 통해 이끌고, 신기술 기반의 정보보호 기업이 지속 성장 할 수 있도록 정부 지원을 강화 하겠다고 말했다.

편집부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이동
메인사진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 본격 운영…7대 공공서비스 기술 개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