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원자력뉴스 > 한울원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자력뉴스
한울원전
한수원 한울원전본부, 긴급 집수리 지원.. 이웃과 따뜻한 연말 함께해요!!
- 화재 피해 가구 복구에 1,500만 원 지원…태풍 피해 가구에도 도움 보내 -
기사입력: 2020/12/29 [11: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사진= 1. 죽변 화재 피해 가구 긴급 집수리 전 모습 / 죽변 화재 피해 가구 긴급 집수리 후 모습

사진= 태풍 마이삭 피해가구 수리 중 모습 / 태풍 마이삭 피해 가구 수리 완료 모습     ©

 

한수원(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 이하 한울본부)는 지난 가을 화재로 피해를 입은 울진 지역 주민을 위해 긴급 집수리 지원에 앞장섰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9월, 죽변면 소재 한 주택에서 거주하던 A씨는 보일러 과열로 인해 건물의 상당 부분이 소실되는 화재 피해를 입었다. 한울본부는 뇌병변장애를 앓고 있는 A씨의 어려운 상황을 듣고 피해 복구에 필요한 1,500만 원을 지원했다.

 

A씨는 “불이 나서 집이 망가지자 가을인데도 집안으로 한기가 들어와 추운 겨울을 어떻게 보낼지 막막했는데, 한울본부가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 재빠르게 집수리를 도와주어 큰 위로가 되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앞서 한울본부는 태풍 피해 가구 긴급 집수리도 지원한 바 있다. 지난 9월에 찾아온 태풍 마이삭으로 지붕에 큰 피해를 입은 취약계층 B씨는 뒤이어 북상하는 태풍 하이선이 오기 전 지붕 수리를 마쳐야했지만 형편이 녹록치 않았다. 이에 지자체가 한울본부에 긴급 집수리 도움을 요청, 태풍 하이선이 도달하기 전 집수리를 완료한 바 있다.

 

한울본부는 앞으로도 지자체와 협업하여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지역민의 삶의 질을 제고하기 위해 꾸준한 관심과 지원을 다할 것이다.

 

 

죽변 화재 피해 가구 긴급 집수리 후 모습     ©

 

태풍 마이삭 피해 가구 수리 완료 모습 ©

노성문 국장 노성문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국안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수원, 한울원자력 본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북]이철우 도지사, 김홍길 前전국한우협회장 감사패 전달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